[헤드라인 제주][한라일보]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사)월드프렌즈 업무협약
 글쓴이 : 월드프렌즈
작성일 : 2019-07-22 17:01   조회 : 258  

 

 



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 저소득층 위한 면 생리대 지원사업 협약

 

제주 마을기업 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은 지난 18일 사단법인 국제 NGO 월드프렌즈와 저소득층을 위한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지원사업은 후원자가 면 생리대 한 박스를 아이에게 후원하면 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에서도 한 박스를 지원해 후원자가 총 두 박스를 후원하게 되는 방식의 사업이다.

사단법인 월드프렌즈는 국내외 아이들을 위해 나눔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사회복지지원 서비스를 마련해 라오스, 케냐 등의 나라의 아이들의 생존과 교육, 자립을 돕는 국제구호개발 NGO이다.

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은 깔창 생리대 파문으로 어려운 환경의 아이들을

돕고 싶어하는 엄마들의 마음으로 시작한 일이 모임이 되고 단체가 돼 2016년 3월 설립됐다.

한편, 함께하는그날협동조합은 지역 소외청소년들을 위해 소액 기부금을 받아

별모양패턴의 면 생리대로 만들어 아이들에게 전달하는 '소녀, 별을 품다' 프로젝트도 진행하고 있다.


<헤드라인제주>


<저작권자 ⓒ 헤드라인제주(http://www.headlinejeju.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함께하는그날 협동조합-(사)월드프렌즈 업무협약
   형편 어려운 여아에 생리대
 
<저작권자 © 한라일보 (http://www.ihalla.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제주 마을기업 '함께하는그날 협동조합'이 지난 18일 사단법인 국제 NGO 월드프렌즈와 저소득층 여아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협약은 가정형편이 어려운 저소득층 여아들에게 한 후원자가 면 생리대 한 박스를 후원하면 함께하는그날 협동조합에서도 한 박스를 지원해 후원자가 총 두 박스를 후원받는 방식이다.

사단법인 월드프렌즈는 국내외 아이들을 위해 나눔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사회복지지원 서비스를 마련해 라오스, 케냐 등의 아이들의 생존과 교육, 자립을 돕는 국제구호개발 NGO다. 함께하는그날 협동조합은 깔창 생리대 파문이 일면서 어려운 환경의 아이들을 돕고 싶어하는 엄마들의 마음에서 시작됐다.